Sando Line Table for One 소일베이커 산도 1인 세트

Soil Baker

$86.00 

Sando Line Table for One 소일베이커 산도 1인 세트
Sando Line Table for One 소일베이커 산도 1인 세트
Sando Line Table for One 소일베이커 산도 1인 세트
Sando Line Table for One 소일베이커 산도 1인 세트
Sando Line Table for One 소일베이커 산도 1인 세트
Sando Line Table for One 소일베이커 산도 1인 세트
Sando Line Table for One 소일베이커 산도 1인 세트
Sando Line Table for One 소일베이커 산도 1인 세트
Sando Line Table for One 소일베이커 산도 1인 세트
Highlights

Sancheong clay, white porcelain clay
산청토, 백자토

Process: HACCP
Pottery is hand-shaped by a master artisan and fired in a kiln at high temperatures. Glaze flow marks, non-identically shaped pieces, small nodules, pinholes, etc., occur naturally during the making process and are not considered defects. Exchanges and refunds are not possible due to such reasons.

Net Weight:
Rice Bowl W 4.4 in x H 2.2 in
Soup Bowl W 5.4 in x H 2.2 in
Banchan Dish W 5.4 in x H 0.9 in
Small Dish W 3.7 in x H 1.2 in
Dessert Bowl W 3.8 in x H 1.9 in

밥그릇(공기) 11.3 x 5.7cm h
국그릇(대접) 13.8 x 5.7cm h
찬기 13.7 x 2.5cm h
종지 9.5 x 3cm h
디저트볼 9.7 x 5cm h

Storage Method:
Due to soil or glaze ingredients, black spots may be present on the surface.
The Midam pottery line is densely matured at a high temperature of 1250℃ (2282℉), making it food-stain-resistant.
Soil Baker ceramics are dishwasher and microwave safe.
Not suitable for oven and direct heat cooking as pottery may crack.
Scratch marks that appear on matte pottery are not the glaze coming off but are made when the surface comes in contact with hardened iron. Pottery can be used normally. The use of wooden cutlery is recommended to prevent scratches.
Using a soft dish sponge is recommended when cleaning. Do not soak in water for long periods.

흙 또는 유약에 포함된 성분에 의해 검정색 점이 있을 수 있어요.
미담 라인은 1250°C 고온에서 치밀한 자기화가 되었기 때문에 음식물이 이염되지 않습니다.
소일베이커 도자기는 식기세척기, 전자레인지 사용이 가능합니다.
오븐 및 직화는 도자기에 균열이 생길 수 있어 사용이 불가합니다.
무광자기의 긁힘 자국은 유약이 벗겨진 것이 아니라 경도가 강한 쇠가 묻어나오는 것이고 사용에 문제가 없습니다. 이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우드 커트러리 사용을 권장합니다.
세척 시에는 부드러운 수세미를 권장하며, 물에 오래 담가 놓지 않도록 주의해주세요.
도자기는 장인의 손으로 모양을 잡고 가마에서 고온에서 구워져 나옵니다. 유약의 흐름, 기계가 만든 것처럼 일정하지 못한 형태, 작은 돌기, 기포 등은 도기 제작 과정에서 자연스럽게 생기는 것입니다. 불량이 아니기 때문에 반품과 교환이 불가합니다.


About 

Soil Baker, literally meaning the person who bakes the soil, is a tableware brand that demonstrates various understanding of 'bowl' with ceramic designers, chefs, and stylists.  We design ceramics with consideration for practicability and containment, and above all, the quality that remains the same even after long period of use.  With our own design at a reasonable price, collaboration with famous restaurants and cafes at home and abroad, also ceramics carefully crafted one by one with a 20-year-old pottery factory, Soil Baker’s products are widely loved.  Soil Baker strives to bring a more enjoyable experience to your meals with good ingredients, recipes and plating.

흙을 굽는 사람이라는 의미를 가진 소일베이커는 한국의 세라믹 디자이너, 셰프, 그리고 스타일리스트가 함께 만나 그릇에 관한 다양한 해석을 보여주는 테이블웨어 브랜드입니다.  쓰임과 담음새를 생각하여 그릇을 디자인하며, 무엇보다 오래 사용하여도 변함이 없는 품질을 가장 중요하게 생각합니다.  자체 디자인을 통해 국내외 유명 레스토랑 및 카페와의 협업은 물론, 20년 경험을 쌓은 도자기 공장을 직접 운영하면서 하나하나 꼼꼼히 빚어낸 그릇들은 합리적인 가격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소일베이커는 좋은 식재료와 레시피, 플레이팅을 통해 우리의 한 끼 식사에 더욱 즐거운 경험을 선사하지요.

Description

Stylishly Elegant Ceramics by Soil Baker
Taking a very literal meaning of its name, Soil Baker is a trendy ceramics brand that “bakes soil” to create modern and colorful yet simple tableware that fits into today’s lifestyle. The tableware is not only stylish but highly durable as it is made by mixing sancheong and white clay.

Table for One – The Off-White 5-Piece Korean Table Set
Korean food is usually about sharing, but a table-set-for-one is becoming very common with the recent pandemic. But that doesn't mean the single-person setting does not exist in traditional Korean food culture. Some scholars suggest that the so-called "sharing a table" is not, in fact, a Korean tradition. Kitchens of jonggajip, the home of the primary decedent of a family or clan, are stocked with numerous small one-person meal tables called soban. And in the early and middle Joseon Dynasty, the single-person table is said to have been the norm regardless of age and rank.

Soil Baker's Sando Line Table for One is perfect for lone diners. It is also a refreshing and trending way of setting your table, serving each family member or guest their own complete set for one, especially in these times of Covid. The collection includes one rice bowl, one soup bowl, and three smaller dishes for banchan, dessert, and sauce.

√ Comes in a subtle but elegant color that plates well with any dish
√ Keep a few sets at hand for a beautiful Korean table setting for your guests
√ The Sando line is densely matured at a high temperature of 1250℃ (2282℉), making it food-stain-resistant.


‘흙을 굽는 사람’이라는 뜻의 소일베이커는 최근 한국에서 젊고 감각있는 세라믹 브랜드로 각광받고 있습니다. 모던한 형태와 여백이 느껴지는 컬러감으로 요즘 라이프스타일에 잘 부합하죠. 산청토와 백자토를 섞어서 만들기 때문에 높은 강도를 자랑합니다.

오직 한 사람에게 집중하는 테이블세팅(5pcs, 오프화이트 컬러)
펜데믹 때문에 한식도 개인 플레이팅을 하는 것이 더 보편화되었습니다. 반찬을 큰 접시에 담아 쉐어하는 푸짐함이 한식의 특징이라고 하지만, 한국 전통문화에 있어서 1인을 위한 플레이팅이 없었던 것은 아닙니다. 오히려 한 상에 둘러 앉아 쉐어하는 식사 문화는 한국의 전통 문화가 아니라는 주장이 있죠. 실제로 종갓집 부엌에는 1인 1상을 위한 소반들이 즐비하게 진열되어 있었고, 조선 초중기만 해도 남녀노소나 지위고하를 막론하고 1인상을 기본으로 했다고 해요.
격조 있는 소일베이커의 산도 시리즈 1인 식기 세트는 혼밥을 위해서도 좋지만 가족 수나 손님 수 대로 준비해서 개인 플레이팅을 하기 아주 좋은 구성입니다. 밥그릇, 국그릇을 중심으로 찬과 디저트, 소스를 놓을 수 있는 세가지 그릇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어떤 음식과도 잘 어울리는 오프화이트의 컬러로 플레이팅을 쉽게 할 수 있습니다.

= 구성 =
밥그릇(공기) 11.3 x 5.7cm h
국그릇(대접) 13.8 x 5.7cm h
찬기 13.7 x 2.5cm h
종지 9.5 x 3cm h
디저트볼 9.7 x 5cm h

√ 어떤 음식과도 잘 어울리는 은은한 색상이 돋보입니다.
√ 손님상을 위해서 몇 세트를 준비해놓으시면 식탁에 한국적인 아름다움이 담깁니다.
√ 산도 라인은 1250°C의 고온에서 치밀한 자기화가 되어 음식물이 묻어나지 않습니다.

Reviews

CUSTOMERS ALSO BOUGHT

Sale
Korean Fruit Jam with No Added Sugar 아빠랑곡물당 무설탕 잼
Korean Fruit Jam with No Added Sugar 아빠랑곡물당 무설탕 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