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dam Mini Hangari 소일베이커 미담 항아리

Soil Baker

$39.00 

Midam Mini Hangari 소일베이커 미담 항아리
Midam Mini Hangari 소일베이커 미담 항아리
Midam Mini Hangari 소일베이커 미담 항아리
Midam Mini Hangari 소일베이커 미담 항아리
Midam Mini Hangari 소일베이커 미담 항아리
Midam Mini Hangari 소일베이커 미담 항아리
Midam Mini Hangari 소일베이커 미담 항아리
Highlights

Sancheong clay, white porcelain clay
산청토, 백자토

Process: 

Pottery is hand-shaped by a master artisan and fired in a kiln at high temperatures.  Glaze flow marks, non-identically shaped pieces, small nodules, pinholes, etc., occur naturally during the making process and are not considered defects.  Exchanges and refunds are not possible due to such reasons.

Net Weight:
Body – Diameter 9.5 cm (3.74 in), Height 7.5 cm (2.95 in)
Lid – Diameter 9.5 cm (3.74 in), Height 2.5 cm (0.98 in)
몸통 - 지름 9.5cm, 높이 7.5cm
뚜껑 - 지름 9.5cm, 높이 2.5cm

Storage Method:
Due to soil or glaze ingredients, black spots may be present on the surface.
The Midam line is densely matured at a high temperature of 1250℃ (2282℉), making it food-stain-resistant.
Soil Baker ceramics are dishwasher and microwave safe.
Not suitable for oven and direct heat cooking as pottery may crack.
Scratch marks that appear on matte pottery are not the glaze coming off but are made when the surface comes in contact with hardened iron. Pottery can be used normally. The use of wooden cutlery is recommended to prevent scratches.
Using a soft dish sponge is recommended when cleaning. Do not soak in water for long periods.
흙 또는 유약에 포함된 성분에 의해 검정색 점이 있을 수 있어요.
미담 라인은 1250°C 고온에서 치밀한 자기화가 되었기 때문에 음식물이 이염되지 않습니다.
소일베이커 도자기는 식기세척기, 전자레인지 사용이 가능합니다.
오븐 및 직화는 도자기에 균열이 생길 수 있어 사용이 불가합니다.
무광자기의 긁힘 자국은 유약이 벗겨진 것이 아니라 경도가 강한 쇠가 묻어나오는 것이고 사용에 문제가 없습니다. 이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우드 커트러리 사용을 권장합니다.
세척 시에는 부드러운 수세미를 권장하며, 물에 오래 담가 놓지 않도록 주의해주세요.
도자기는 장인의 손으로 모양을 잡고 가마에서 고온에서 구워져 나옵니다. 유약의 흐름, 기계가 만든 것처럼 일정하지 못한 형태, 작은 돌기, 기포 등은 도기 제작 과정에서 자연스럽게 생기는 것입니다. 불량이 아니기 때문에 반품과 교환이 불가합니다.
 

About 

Soil Baker, literally meaning the person who bakes the soil, is a tableware brand that demonstrates various understanding of 'bowl' with ceramic designers, chefs, and stylists.  We design ceramics with consideration for practicability and containment, and above all, the quality that remains the same even after long period of use.  With our own design at a reasonable price, collaboration with famous restaurants and cafes at home and abroad, also ceramics carefully crafted one by one with a 20-year-old pottery factory, Soil Baker’s products are widely loved.  Soil Baker strives to bring a more enjoyable experience to your meals with good ingredients, recipes and plating.

흙을 굽는 사람이라는 의미를 가진 소일베이커는 한국의 세라믹 디자이너, 셰프, 그리고 스타일리스트가 함께 만나 그릇에 관한 다양한 해석을 보여주는 테이블웨어 브랜드입니다.  쓰임과 담음새를 생각하여 그릇을 디자인하며, 무엇보다 오래 사용하여도 변함이 없는 품질을 가장 중요하게 생각합니다.  자체 디자인을 통해 국내외 유명 레스토랑 및 카페와의 협업은 물론, 20년 경험을 쌓은 도자기 공장을 직접 운영하면서 하나하나 꼼꼼히 빚어낸 그릇들은 합리적인 가격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소일베이커는 좋은 식재료와 레시피, 플레이팅을 통해 우리의 한 끼 식사에 더욱 즐거운 경험을 선사하지요.

Description

Stylishly Elegant Ceramics by Soil Baker
Taking a very literal meaning of its name, Soil Baker is a trendy ceramics brand that “bakes soil” to create modern and colorful yet simple tableware that fits into today’s lifestyle.  The tableware is not only stylish but highly durable as it is made by mixing sancheong and white clay.

The Mini Hangari – the Essential Earthen Pot, Just Smaller
In the olden days, Korean mothers carried the hangari everywhere and considered it their most essential household possession. Hangari made in the traditional method was very versatile in its usage and excellent for keeping foods fresh. Inspired by this, Soil Baker introduces the Mini Hangari. It can be used for decorative purposes by the window or in the fridge to store fresh ingredients. The simple but elegant design by Soil Baker is sure to blend right in with everything. In Korea, people often keep salt in a small hangari and place it near the house entrance. It is called ‘hyeon-gwan sogeum danji,’ literally meaning a pot of salt at the front door, and believed that it increases your financial fortune while protecting you from bad luck.

  • Ideal for storing gochujang, doenjang, other condiments, and sidedishes as it has a lid
  • Great for keeping grains, dried vegetables, or teabags
  • Makes a great temporary container for fresh garlic (up to 1 week)
  • Start a healthy hangari life with earthen pots

√ Available in two colors – white or black
√ The Midam line is densely matured at a high temperature of 1250℃ (2282℉), making it food-stain-resistant.

‘흙을 굽는 사람’이라는 뜻의 소일베이커는 최근 한국에서 젊고 감각있는 세라믹 브랜드로 각광받고 있습니다. 모던한 형태와 여백이 느껴지는 컬러감으로 요즘 라이프스타일에 잘 부합하죠. 산청토와 백자토를 섞어서 만들기 때문에 높은 강도를 자랑합니다.

한국 종갓집 항아리를 미니 사이즈로 만들었어요
옛날 한국 어머니들은 항아리를 어디든 이고지고 다니며 살림의 일순위로 아주 중요하게 생각했죠. 전통 방식으로 빚은 항아리는 정말 쓰임새가 좋았고 식품을 신선하게 보관할 수 있었답니다. 이에 영감을 받은 미니사이즈의 항아리를 소개해요. 창가에 관상용으로 두어도 좋고 식재료를 듬뿍 담아 냉장고 안에 넣어도, 식탁 위에 놓아도 소일베이커만의 심플하고 단아한 디자인 덕에 잘 어우러집니다. 참, 한국에선 이런 작은 항아리에 소금을 넣어 집의 입구에 두기도 해요. 이를 ‘현관 소금 단지’라고 부르는데요. 금전운을 상승시키고 액운으로부터 지켜준다는 한국적 정서가 깃들어 있죠.

  • 고추장 된장 등 장류나 반찬을 담아놓으면 뚜껑이 있어 보관하기 좋을 뿐 아니라 먹음직해보여요.
  • 잡곡이나 말린 채소, 티백을 보관하는 용도로도 좋습니다.
  • 1주일 내 소진할 마늘을 보관해도 좋을 것 같아요!
  • 흙으로 빚은 건강한 항아리 라이프를 시작해보세요.

√ 블랙과 화이트 두 가지 컬러로 준비했어요.
√ 미담 라인은 1250°C의 고온에서 치밀한 자기화가 되어 음식물이 묻어나지 않습니다.

Reviews

CUSTOMERS ALSO BOUGHT

Sale
Korean Fruit Jam with No Added Sugar 아빠랑곡물당 무설탕 잼
Korean Fruit Jam with No Added Sugar 아빠랑곡물당 무설탕 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