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tcha Whisk & Spoon 다도레 말차 차선 & 차시

Dadore

$38.00 

Matcha Whisk & Spoon 다도레 말차 차선 & 차시
Matcha Whisk & Spoon 다도레 말차 차선 & 차시
Matcha Whisk & Spoon 다도레 말차 차선 & 차시
Matcha Whisk & Spoon 다도레 말차 차선 & 차시
Matcha Whisk & Spoon 다도레 말차 차선 & 차시
Highlights

Process:
100% Korean bamboo
Bamboo-cut dado tools Chaseon and Chasi by Dadore are handmade by a weathered master artisan.

100% 한국산 대나무
다도레의 말차 도구인 차선 차시는 오랜 경력의 공예 작가가 한국산 대나무를 깎아 만든 핸드메이드 제품입니다.


About

Dadore is a brand launched by CEO Cho Chae-Ryeon, who grew up under a tea-scholar father and an avid tea-drinker mother. Located in Mapo, Seoul, the company curates fine-quality tea and tea apparatus based on the long-time experience of knowing and tasting tea. They offer teas that cleanse the body, such as malcha (aka matcha), decaffeinated and sugar-free yuja grain tea, and spring mugwort malcha.

다도레는 차를 교육하는 아버지, 차를 물처럼 즐기는 어머니 밑에서 자란 조채련 대표가 론칭한 브랜드입니다. 서울의 마포에 위치해 있고요. 오랜 기간 시음한 경험으로 품질 좋은 차와 간편한 차 도구를 큐레이션해서 선보이고 있어요. 말차를 비롯해 논카페인 무설탕 유자 알갱이차, 봄쑥 말차 등 몸이 정화되는 차를 선보이고 있습니다.


Description

Classic Ceremonious Necessities – Malcha Whisk & Spoon by Dadore

If you’re one of those who want to get more acquainted with tea, we have just the thing for you. Classic matcha whisk and spoon by Dadore are tools that will get you in the habit of drinking tea. Picking out a tea of your mood, going through the steps to seep and pour, and finally, taking that first sip brings calm to a hectic day. It’s a moment to concentrate solely on you. Dadore, a brand that began with the aspiration of making tea drinking and dado, the Korean way of tea, more easily accessible and enjoyable by all, brings you what you need to get into the spirit of Korean tea.

Malcha, also known as matcha, is made by finely grinding raw green tea leaves. It is sensitive to temperature changes, so special tools made from bamboo rather than metal are best suited when making malcha. We wanted to start you with the classic basics: the chasi and the chaseon.

Chasi – Bamboo Matcha Spoon

This slender, long bamboo spoon is made especially to measure malcha powder into any container, whether a cup or a tea-tumbler. A spoonful is roughly equal to 1 gram or 0.035 oz.

Chaseon – Bamboo Matcha Whisk

Bamboo is cut into fine tines called “bon” to make a chaseon whisk, used to mix the malcha in water. Dadore’s Chaseon has a whopping 100 bons, great for loosening up the finely powdered tea and stirring up a rich malcha foam.


클래식한 말차 세레모니를 위한 다도레의 차선과 차시

커피는 쉽게 마시는데 차는 도무지 습관화가 안된다는 분들을 종종 만나요. 그래서 차 마시는 습관을 기르는데 많은 도움이 되는 도구를 제안합니다. 머리와 마음이 복잡한 날에 어쩐지 마음이 가는 차를 고르고, 우리고, 음미하는 순간에 잠시나마 자신에게 집중할 수 있죠. ‘다도레’는 그간 어렵게 느껴졌던 차와 다도를 누구나 편안하고 쉽게 누렸으면 하는 마음에서 시작된 브랜드예요.

생 녹차 잎을 곱게 가루낸 말차는 온도변화에 민감하기 때문에 대나무를 깎아만든 전용 도구로 풀어주는 것이 가장 좋아요. 말차를 정량대로 깔끔하게 덜어낼 수 있는 차시와 곱게 풀어주는 차선을 가장 먼저 소개합니다.

차선 : 말차 가루를 물에 푸는 대나무 솔
대나무를 잘게 쪼개서 만든 솔이에요. 대나무 솔 부분의 쪼개진 정도를 ‘본’으로 구분하는데요. 다도레는 100본을 제안해요. 말차 거품을 풍부하게 만들 수 있죠.

차시 : 말차를 뜨는 대나무 스푼
말차 가루를 덜어낼 때 사용하는 전용 대나무 스푼으로, 길고 얇아 어떤 용기에서도 말차를 덜어내기 용이해요. 말차를 가득 떠내면 약 1g의 양이라고 보면 돼요.

Reviews

CUSTOMERS ALSO BOU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