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asted Seaweed (Gim) 바다숲 직화김 BEST BEFORE 6/20/2022

Badasoop

$24.00 

Toasted Seaweed (Gim) 바다숲 직화김 BEST BEFORE 6/20/2022
Toasted Seaweed (Gim) 바다숲 직화김 BEST BEFORE 6/20/2022
Toasted Seaweed (Gim) 바다숲 직화김 BEST BEFORE 6/20/2022
Toasted Seaweed (Gim) 바다숲 직화김 BEST BEFORE 6/20/2022
Toasted Seaweed (Gim) 바다숲 직화김 BEST BEFORE 6/20/2022
Toasted Seaweed (Gim) 바다숲 직화김 BEST BEFORE 6/20/2022
Toasted Seaweed (Gim) 바다숲 직화김 BEST BEFORE 6/20/2022
Highlights

Ingredients:

  • Gim (laver) (Korea) 54%
  • 김(한국산) 54%

Process: HACCP
Net Weight: 4g(6매, 21Kcal) x 30봉 (0.04 oz x 30 packets)
Storage Method:
Store in a cool and dry place.
서늘하고 건조한 곳에 보관해주세요.

About

Badasoop is a family-owned company specializing in harvesting and producing high-quality seaweed in South Korea for the past 30 years.

바다숲은 국내에서 유일하게 감태 발명특허를 가지고 있는 송철수 감태명인의 노력으로 시작되어 현재는 두 자녀가 함께 일구는 바다식품 전문 브랜드입니다. HACCP 인증 받은 충남 서산의 자체 생산공장에서 특색 있는 한국의 다양한 상품을 내놓고 있어요.

Description

Made with Care Sheet by Sheet – Badasoop’s Toasted Gim (Laver)
South Korea is one of the world’s most seaweed-consuming countries. KIM’C MARKET’s search goes on in 2022 to bring our gim-lovers who are constantly on the lookout for that perfect gim, a.k.a. laver. The first candidate of the year is the Toasted Gim by Badasoop. This single-serving gim is wider than your usual “lunch pack gim,” making it easier to scoop up rice for a tasty bite. Seasoned to have what Koreans call bul-mat (taste of fire) along with the savory and salty flavor of oil and salt, this is pretty much the definition of delicious gim. A month’s supply comes portioned in individual packets with no plastic trays, boxed in a biodegradable paper package. So both you and the environment can be happy.

= Badasoop Toasted Gim =
Gim sheets are marinated in oil and salt for 24 hours then toasted sheet-by-sheet over a fire on iron plates. It tastes like homemade gim, full of that enticing bul-mat.

√ 30 single-serving individual packets
√ Non-heavy seasoning that well-preserves the original flavor of gim
√ No plastic trays in packages and comes in an uncoated, biodegradable outer box made from sugar cane by-products and printed with soybean oil to make it more recyclable
√ Easy-to-Grab box designed to tear out the green incision strip that allows children to help themselves one packet at a time

24시간을 재우고 철판에 한 장 한 장 구운 김
한국인들은 전세계에서 해조류를 가장 많이 먹는 민족이죠. 특히 김 유목민들을 위해 최고의 김을 찾는 KIM’C MARKET의 여정은 2022년에도 계속됩니다. 그 첫 김은 바로 바다숲의 직화김이에요. 1회분으로 포장된 도시락용 조미김인데요, 일반 도시락김보다 가로 사이즈가 더 커서 밥을 싸먹기에 넉넉해서 아주 마음에 들어요. 불맛과 고소한 기름맛, 짭조름한 맛이 적절한 조미김이고요. 1달 동안 즐길 수 있는 양의 김을 생분해성 종이 상자에 담았어요. 플라스틱 트레이가 없으니 자연보호도 할 수 있죠.

=바다숲 직화구이김의 맛=
기름과 소금에 하루동안 충분히 재웠다가 철판에 직화로 구웠습니다. 한 장 한 장 집에서 구운 바로 그 맛. 불향이 사악 감도는 걸 느낄 수 있죠.

√ 1달 분량의 김이에요.
√ 자극적이지 않은 원초 본연의 맛이 잘 살아 있습니다.
√ 플라스틱 트레이를 없애고 외박스도 사탕수수 부산물을 사용한 생분해성 용지로 제작했어요. 재활용하기 좋도록 코팅을 하지 않고 콩기름으로 인쇄했어요.
√ 아이들이 스스로 꺼내 먹게 식탁 위에 놓아보세요. 초록색 절개선을 뜯으면 한 봉씩 꺼낼 수 있도록 디자인했습니다.

Reviews

CUSTOMERS ALSO BOU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