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lhoejo Osari Unseasoned Gim 만전김 일회조 오사리김 무가미반절

Manjun Seaweed

$17.00 

This product is currently sold out

Please fill in the form below if you'd like to be notified when it becomes available.

Gim (김, dry seaweed or nori) is a fixture in Korean cuisine.  Koreans eat it with rice. In America, it is a popular snack.  As the largest dry seaweed exporter in the world, Korea produces many kinds of gim.  Trying only the best ones, Kim’C Market proudly added one more selection from Manjun Seaweed.

Both Ilhoejo (일회조) and Osari (오사리) refer to the harvesting period.  Usually gim gets harvested between November and May.  Ilhoejo means the first harvest. Osari means the second turn during the Ilhoejo period.  The gim from the first turn in Ilhoejo is still not the most tasty as it’s less mature. The gim from the later turns tends to be rough.  The gim from Osari is the freshest, preserving its own unique sweetness. Gim professionals at Manjun lightly roast the high quality gim twice without any seasoning.  Open a pack and try. You will be surprised to learn how a natural gim can please your palate.   

‘일회조’와 ‘오사리’는 모두 김의 수확 시기를 일컫습니다.  보통 김은 11월부터 늦어도 5월 안에 수확을 마칩니다. 여기서 일회조는 김 수확이 가장 먼저 이루어지는 때를, 오사리는 일회조 중에서도 두 번째 순서를 말해요.  일회조 중에서도 첫번째 수확한 김은 숙성이 덜 되어 맛이 약간 떨어집니다. 너무 늦게 따면 질겨지지요. 오사리는 일회조에서도 두번째 수확했다는 뜻인데 김 고유의 단맛과 신선함이 가장 살아있어요.  그렇게 귀한 일회조 오사리 김에 아무런 간을 하지 않고 단 두 번 구워냈습니다. 김 고유의 단맛과 담백한 맛에 푹 빠지실 거에요. 심지어 맛이 없는 밥과 드셔도 밥맛이 다르게 느껴질 거에요. 김씨마켓에서 추천합니다.  


About

It’s pretty difficult to harvest gim during Osari because it is very soft.  What’s also challenging is to dry it to have a certain shape. Lots of human efforts and Manjun’s knowhow make Ilhoejo Osari gim one of the best quality gims in Korea, the largest gim exporter in the world.  Once you tasted the almost handcrafted real gim, you’re going to find it hard to go back to supermarket products. 

This is unseasoned.  Taste Ilhoejo Osari gim’s unique flavor.  Eating this with cooked rice is proper. Ganjang-gejang (간장게장, raw crab marinated in soy sauce) or Saeu-jang (새우장, raw shrimp marinated in soy sauce) is also recommended.  

오사리김은 김 자체의 잎이 여리고 부드러워 채취가 쉽지 않습니다.  말려서 모양을 잡고 제대로 건조하기도 어렵지요. 그래서 이 일회조 오사리김은 그야말로 우리나라 최고급 김 중 하나라 할 수 있습니다.  혀 위에서 흩어지는 단맛과 진한 향으로는 단연 으뜸입니다. 일회조 오사리 김의 녹는 듯한 식감과 맛을 한 번 느끼면 다른 김과의 차이를 바로 느낄 수 있을거에요.  

간이 없어 담백하고 이미 두 번 구워 나오기 때문에 더 구우실 필요가 없어요.  취향대로 간을 해서 드실 수도 있고 간장게장이나 새우게장과 드시면 바다내음을 충분히 즐기실 수 있을 거에요. 



Highlights
  • Brand & Artisan: Manjun Seaweed with 40 years of experience  40년 역사의 고급김 전문회사 만전김
  • Process: Traditional method  천연포자를 김발에 자연적으로 착상한 후 옛 방식 그대로 생산 
  • Weight: 9g x 5 packs

Product delivered to you will be at least two months from expiration date unless on sale.

Free shipping in the U.S. on orders of $45 or more
Manhattan and Brooklyn: Order by 7 pm, guaranteed delivery by 7 am the next day

Similar Produc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