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tori Splint Basket 대바구니만드는사람들 도토리 바구니

Chaesang Workshop

$145.00 

Dotori Splint Basket 대바구니만드는사람들 도토리 바구니
Dotori Splint Basket 대바구니만드는사람들 도토리 바구니
Dotori Splint Basket 대바구니만드는사람들 도토리 바구니
Highlights


Ingredients:
Bamboo 100% (lid knob: black bamboo)
The lidded format makes it great for storing anything.
Comes wrapped in a decorative fabric called bojagi.

대나무 100%(손잡이는 오죽)
뚜껑이 있어서 무엇이든 보관하기 좋습니다. 구매시 예쁜 꽃 보자기에 포장을 해서 보내드립니다.

Process:
Bamboo craftwork handmade by master artisans
장인이 대나무를 손질하여 제작하는 수공예품입니다.

Net Weight:
Small 14 cm X 7.5 cm (5.5 in X 3 in)
Medium 17 cm X 9.5 cm (6.7 in X 3.7 in)

Storage Method:
May be rinsed with dish soap under running water.
Comes in its natural state without any chemical treatment on the surface.
Store it in a well-ventilated place as it is susceptible to moisture and humidity.

세척은 흐르는 물에 주방세제를 사용해 헹구어도 됩니다.
표면에 캐미컬 처리를 전혀 하지 않은 자연 그대로의 상태입니다.
여름에 습기에 취약하므로 공기가 잘 통하는 곳에 보관하세요.

About

Chaesang Workshop, located in Damyang, Jeollanam-do, plays a role in continuing the value and legacy of chaesang (traditional square splint basket) made by National Intangible Cultural Heritage chaesangjangs. It also operates a brand called “People Who Make Bamboo Baskets” to popularize the bamboo crafts of Damyang. Introducing mainly works of bamboo master artisans of Damyang, it has become a place where people can trust the quality and value of their products. If you ever find yourself in South Korea, we recommend visiting the Chaesangjang Exhibit Hall at 119 Juknokwon-ro, Damyang-gun, Jeollanam-do.

전라남도 담양에 위치한 채상공방은 한국의 국가중요무형문화재 채상장들의 만드는 채상(전통 사각 바구니)의 가치와 명맥을 이어가는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또 담양의 대나무 공예품이 더욱 사랑받을 수 있도록 ‘대바구니만드는사람들’이라는 브랜드를 운영하고 있기도 합니다. 담양의 대나무 장인들의 작품을 위주로 소개하고 있으며 대중들이 그 품질과 가치를 믿고 구입할 수 있도록 했죠. 한국에 오시면 전남 담양군 죽녹원로 119 채상장 전시관을 방문해보시길 권해드립니다.


Description
Cute & Versatile - Dotori Splint Basket

For an uncommon, intricately woven splint basket made by a master artisan it has a rather a cute name: Dotori Splint Basket. Dotori in Korean means acorn and that’s what the lidded basket resembles. It’s deep interior makes for a great storage case, whether it be valuable personal items, fragrant tea, or delicious food. You could make it a day at the park by using it as a picnic box and bringing it wrapped in the beautiful bojagi that it came in.

도토리 바구니에 음식을 담고 꽃보자기로 싸서 룰루랄라 나들이가요
장인이 공들여 만들어 바구니 짜임이 흔치 않고 귀한 도토리 바구니를 소개해요. 속이 깊어 수납력이 좋죠. 소중하고 복스러운 것은 무엇이든 담을 수 있는 도토리 바구니입니다. 차를 보관할 때도 좋고, 피크닉 박스로도 사용하세요. 포장으로 보내드리는 꽃 보자기로 싸서 공원에 놀러가면 정말 힐링 되겠죠!

Reviews

CUSTOMERS ALSO BOU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