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yangminara Rice Golden Queen III 향미나라 골든퀸3호 [20% Off from Original Retail]

Hyangminara

$14.00 

This variant is currently sold out

Please fill in the form below if you'd like to be notified when it becomes available.

Hyangminara Rice Golden Queen III  향미나라 골든퀸3호 [20% Off from Original Retail]
Hyangminara Rice Golden Queen III  향미나라 골든퀸3호 [20% Off from Original Retail]
Hyangminara Rice Golden Queen III  향미나라 골든퀸3호 [20% Off from Original Retail]
Hyangminara Rice Golden Queen III  향미나라 골든퀸3호 [20% Off from Original Retail]
Hyangminara Rice Golden Queen III  향미나라 골든퀸3호 [20% Off from Original Retail]
Hyangminara Rice Golden Queen III  향미나라 골든퀸3호 [20% Off from Original Retail]
Hyangminara Rice Golden Queen III  향미나라 골든퀸3호 [20% Off from Original Retail]
Hyangminara Rice Golden Queen III  향미나라 골든퀸3호 [20% Off from Original Retail]
Hyangminara Rice Golden Queen III  향미나라 골든퀸3호 [20% Off from Original Retail]
Hyangminara Rice Golden Queen III  향미나라 골든퀸3호 [20% Off from Original Retail]
Hyangminara Rice Golden Queen III  향미나라 골든퀸3호 [20% Off from Original Retail]
Hyangminara Rice Golden Queen III  향미나라 골든퀸3호 [20% Off from Original Retail]

For thousands of years, rice has been an important crop in Korea.  In historical times it was a luxury food too valuable for consumption by the farmers who produced it.  Bap (밥, bowl of cooked rice) is still a main staple dish. Koreans with many food options to choose from, started buying high quality rice in small packaging for the best tasting experience. 

Storing rice can be delicate.  Experts recommend to consume it within 45 days since the date of milling for the most delicious bap.  Some with highly sensitive palates compare rice to milk that needs to be stored in the refrigerator and consumed quickly.  

Kim’C Market searched for the best tasting rice crop, and found one.  It’s Hyangminara Golden Queen III. Golden Queen III is a rice crop between glutinous rice and plain white rice.  The bap will look and stay chewy, and sticky even hours after the rice is cooked.  For the best quality, Kim'C Market flies the rice by air as the rice needs to be consumed quickly for the best taste.  

Your home will be immersed in the delicious aroma of rice while cooking Hyangminara Golden Queen III.  Each grain of rice is rich in flavor - you will smell popcorn - and nutrition. 

* Date on the package is not expiration date.  It is when the rice was milled.  This fresh rice gets shipped by air the next day it's milled.

 

밥 외에도 주식으로 삼을 게 다양해지면서 소포장된 쌀을 찾는 분들이 늘고 있어요.  알고 보면 쌀은 도정 직후부터 산패현상이 시작되고 습도와 온도의 영향을 크게 받는 까다로운 식품이죠.  예민한 미각을 지닌 분들은 쌀도 우유처럼 보관해야 할 정도라고 말씀하실 정도에요.  오랫동안 두어도 드시는데는 지장이 없지만 가장 맛있는 밥맛을 느끼시려면 도정 후 45일 이내에 드시는 것을 추천합니다.  김씨마켓은 항공으로 직송하여 신선한 소포장 향미나라 골든퀸 3호 쌀을 여러분께 선보입니다.

향미나라 쌀은 “중간찰”로도 불리우는데 찹쌀과 일반쌀의 중간 성격입니다.  찰기가 꽤 있고 밥하고 난 뒤 오랜 시간이 흘러도 최초의 식감을 유지하죠.  철새도래지로 널리 알려져 있는 서산간척지의 깨끗한 자연과 비옥하고 각종 무기물이 풍부한 토양에서 생산되는, 그야말로 최고의 쌀입니다.  

취사하는 동안 고소한 향이 집안에 가득해져요.  밥알 하나 하나에는 윤기가 자르르 나고 기름지지요.  풍미가 입안을 채우는 세계적인 향미(fragrant rice)를 한 번 드셔보세요.

* 포장지에 인쇄된 날짜는 유통기한이 아니라 도정날짜입니다. 최상의 밥맛을 드리기 위해 도정 다음 날 미국행 비행기에 싣습니다. 

About

The crop of rice dictates half of the bap’s taste.  Historically, rice from Yeoju Icheon (여주 이천) in Gyeonggi Province has been perceived to be the best and served to the monarch.  Then Japanese rice crops such as Koshihikari took over the top while traditional Korean crops from the region started disappearing.

Dr. Yuhyun Cho at a Korean government agency dedicated 20 years to develop a Korean rice crop that would taste better than the current titleholder.  Golden Queen III is that product and he is the patent owner. Any rice brand that has the crop pays him the loyalty. Hyangminara is the brand created at his farm lab in Suwon, Gyeonggi Province.  

Taller crops taste better, but are susceptible to wind leading to lower production.  Golden Queen III is very tasty but short enough to stand against the wind which gives farmers higher financial incentives.  Now farmers in Yeoju and Icheon are farming Dr. Cho’s crops.  

밥의 맛은 재배지역, 재배기술, 수확 후 관리에도 영향을 받지만 품종이 절반이에요.  김씨마켓이 한국에서 찾은 가장 맛있는 쌀로 자신있게 향미나라 골든퀸 3호를 여러분께 추천합니다.

예로부터 우리나라에서 으뜸으로 여긴 건 고유의 품종으로 키운 여주 이천 경기미.  그러나 점차 고시히카리, 아키바레 등 일본 품종이 대체하게 되었고 최상급 쌀 품종 자리도 내어주게 되었지요.  

농촌진흥청에 근무하던 조유현 박사는 일본 품종이 최고라는 사실에 자존심이 상했고 20년간 경기도 수원에서 품종 개발을 계속하면서 골든퀸이라는 품종을 탄생시켰습니다.  현재 한국 최고의 품종인 골든퀸3호는 조 박사가 창업한 시드피아가 특허를 갖고 있어요. 브랜드명만 다를 뿐 국내의 골든퀸3호 쌀은 대부분 서산 간척지의 같은 논에서 나옵니다.  서산에서 도정되어 나가는 모든 골든퀸3호 품종과 농협에서 수매할 때는 모두 시드피아에 로열티를 지불하죠.  

향미나라는 수원의 시드피아와 같은 곳에 있습니다.  향미나라 김응본 대표 또한 농림부 출신의 쌀 전문가에요.  향미나라는 종자의 생산, 보급, 정선을 담당합니다. 우리나라 최고의 쌀 전문가 두 명이 함께 만드는 향미나라는 서산간척지에서 나오는 쌀 중 최고급이면서 소포장 품목입니다.

일반적으로 키가 큰 품종이 맛도 좋아요.  고시히까리 등 일본 품종은 키가 크죠. 대신 바람에 잘 쓰러져서 수확량이 떨어집니다.  골든퀸3호는 키가 작은데도 맛이 더 뛰어나서 농가에 보탬이 되어요. 

여주 이천의 쌀 또한 이제는 조 박사의 또다른 품종인 진상과 진상2호로 키웁니다.  그야말로 우리나라의 쌀 공헌자라고 할 수 있겠죠.

Highlights

[이건 알아두세요]

쌀의 등급은 특, 상, 보통 등 세 가지로 나뉘어요.  변질되거나 쌀이 깨지지 않은 완전립의 비율이 95% 이상이면 “완전미”로서 특급을 받습니다.  도정 후 공장에서 나올 때는 특급이지만, 멀리 미국까지 오는 동안의 유통과정에서 혹시 손상을 입을까 싶어 상급으로 조정됩니다.  물론 외형적인 기준일 뿐이지만요.

[맛있게 즐기기]

Golden Queen III needs 10-15% less water than other rice crops as its grain is smaller and more consistent.  We suggest you store this rice in the refrigerator or a cold, dry place once it’s opened. Kimchi Refrigerator is the best place to store.  

Gim (김, dry seaweed) and little bit of soy sauce with Hyangminara Golden Queen III will serve you an easy, excellent Korean meal.  

일반 쌀로 밥을 지을 땐 보통 손등까지 물이 차게 하지만, 향미나라 골든퀸3호는 손가락 마디 관절까지만 물을 넣습니다.  중소립종으로 쌀알이 타 품종보다 작고 균일하므로, 10~15% 정도 물을 적게 넣어야 해요. 오래 불리지 않아도 맛있습니다.

향미나라의 향과 식감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개봉한 쌀은 냉장고 또는 서늘한 곳에 보관해주세요.  김치냉장고가 있다면 최고에요. 특별한 반찬 없이 김 위에 올려 간장만 살짝 찍어 먹어도 맛이 훌륭합니다.

쌀은 도정 후 시간이 지나면 밥맛이 저하되기 때문에 45일 이내에 드시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퀴즈]

벼 하나에 쌀알이 보통 몇 개나 열릴까요?
답: 150개

Net weight: 1 kg (2.2 lb), 4 kg (8.8 lb)
Order limit: * 1 kg rice limited to 3 packs
Product delivered to you will be at least three months from expiration date unless on sale.

Free shipping in the U.S. on orders of $45 or more
Manhattan and Brooklyn: Order by 7 pm, guaranteed delivery by 7 am the next day

Reviews

PEOPLE ALSO BOUGHT THIS